기사제목 【2021 한국교회 연합과 비전대회】비전 “반성과 부흥, 회개와 연합, 회복과 통일, 개혁과 성장, 상생과 생명” 제시
보내는분 이메일
받는분 이메일

【2021 한국교회 연합과 비전대회】비전 “반성과 부흥, 회개와 연합, 회복과 통일, 개혁과 성장, 상생과 생명” 제시

기사입력 2021.11.24 16:11
댓글 0
  • 카카오 스토리로 보내기
  • 네이버 밴드로 보내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 플러스로 보내기
  • 기사내용 프린트
  • 기사내용 메일로 보내기
  • 기사 스크랩
  • 기사 내용 글자 크게
  • 기사 내용 글자 작게

합동20211122_175316.jpg

()한국교회총연합 한국교회연합과 비전대회1122일 오후 463컨벤션센터 그랜드볼룸에서 개최되어 사분오열되어 있는 한국교회가 하나 되기를 간구했다. 대회는 제1부 예배와 제2부 한국교회 연합과 비전대회로 진행됐다. 대한민국과 한국교회를 위해 노력하고 헌신한 8명에게 ‘2021년 한국교회 공로상을 수상했다.

 

1부 예배는 류영모 목사(예장통합 총회장)의 인도로 기도는 고명진 목사(기독교한국침례회 총회장), 성경봉독은 김기남 목사(예장개혁 총회장), 설교는 장종현 목사(예장백석 총회장)가 맡았다(우리는 예수 그리스도의 향기입니다, 고후 214-16).

 

합동20211122_162059.jpg

장종현 목사는 설교에서 하나님의 영광을 위해 그리스도의 향기가 되어야 한다. 그리스도의 향기는 내 안의 고정관념을 벗어야 한다. 정의구현을 자신의 감정과 신념을 따라서는 안 된다. 목사는 그리스도의 영적 지도자는 자신의 것을 내놓을 줄 알아야 한다. 교회는 기도, 찬양, 봉사의 향기가 흘러넘쳐야 한다"고 전했다. 예배는 배광식 목사의 축도로 마쳤다(예장합동 총회장)

 

특별기도를 드렸다.

국민통합과 초갈등 해소를 위하여김원광 목사(예장합신 총회장)

민족복음화와 평화통일을 위하여김홍철 목사(그리스도의교회 총회장)

코로나 19 극복과 예배 회복을 위하여이정현 목사(예장대신 총회장)

한국교회의 연합과 새로운 부흥을 위하여박영길 목사(예장개혁개신 총회장)

 

2부 연합과 비전대회는 아나운서 송정훈과 이주희의 사회로 진행했다. 먼저 테너 박주옥과 소프라노 임경애의 주여 나를 평화의 도구로란 찬양으로 한국교회연합을 위한 특별공연이 있었다.

 

합동20211122_170132.jpg합동20211122_170513.jpg

축사는 먼저 이영훈 목사(명예회장여의도순복음교회), 박병식 국회의장(영상), 황희 문화체육부장관이준석 국민의 대표송영길 더불어민주당 대표, 김기현 국민의힘 원내대표, 오세훈 서울시장, 김태영 목사(명예회장백양로교회), 김동연 전 부총리가 각각 참석해 축하했다. 그리고 송태섭 목사한국교회연합 대표회장)와 김현성 변호사(한국기독교총연합회 임시대표회장)가 연합 메시지를 발표했다.

 

비전선언문은 이날 참석한 모든 순서자와 수상자들이 모두 등단한 가운데, 이상문 목사(예성 총회장)와 김영정 목사(예장합동보수 총회장)가 낭독했다. 이날 낭독한 비전선언문은 다음과 같다.

 

2021 한국교회 연합과 회복을 위한 비전 선언문

우리는 하나님의 절대적인 주권과 섭리를 믿습니다선교 136주년을 맞이한 이때다시금 예수 그리스도의 복을 안에 진정한 연합과 회복의 비전을 소망하며  자리에 모였습니다자유 민주주의에 입각한 대한민국 건국의 초석을 놓고교육과 의료와 사회봉사를 통해 세상을 일깨우며 희망의 길을 열었던 한국교회는 선교 초기 선진들이 보여준 신앙적 모범을 잃어가고 있음을 반성하며 새로운 부흥을 기도합니다.

 

우리는 세상에 보낸바  하나님의 사람이요교회이기에 세상의 소금과 빛입니다. 2년여 이어진 코로나19 감염병으로 교회도 국민과 함께 고통을 받아 왔습니다코로나19 빠른 종식을 기도하며팬데믹 속에서도 희망을 외지는 교회여야 합니다생명 사랑 정신으로 모든 이웃의 아픔을 끌어안는 교회여야 합니다한국교회는 이기적 욕망으로 분열된 과거를 치유하고연합해야 합니다오늘 우리는 분열된 교회의 죄를 회개하고 연합의 손을 잡고 위기의 세상에 빛으로 거듭나기를 결단합니다.

 

우리는 “여호와께서 자기 백성의 상처를 싸매시며 그들의 맞은 자리를 고치시는 날에는 달빛은 햇빛 같겠고 햇빛은 일곱 배가 되어 일곱 날의 빛과 같으리라”(이사야30:26) 하나님의 말씀을 믿습니다한국교회는 단계석 일상 회복에 맞춰 예배 회복운동을 진행하고 있습니다안전한 예배를 통해 교인과 이웃의 생명을 지키며모든 국민이 햇빛처럼  희망과 용기를 갖도록 합시다하루속히 모든 국민의 일상을 함께 회복합시다대한민국의 웅비와 8천만 한민족의 화해와 공동번영그리고 평화와 통일의 꿈을 꿉시다.

 

우리는 선교 초기 교회의 아름다운 전통을 되새겨 다음 세대의 패스파인더(개척자)를 양성하는  힘쓰겠습니다삼위일체의 신앙과 예수 그리스도를 통한 구원의 복음 안에서 서로 연합하여 교제하겠습니다교회에 주신 위대한 사명을 위해 함께 동역하며, 개혁하는 교회의 전통에 따라 성경으로 돌아가 올바른 개혁과 성장을 이루겠습니다.

 

우리는 성경적 가치관에 따라 보편적 인륜도덕생태적 환경윤리공정한 법치주의, 양성평등 사회가정의 가치 존중자연 질서의 보존상생의 시장경제가 발전하도록 힘쓰겠습니다우리는 성장의 그늘에서 경제적 격차와 이념적 차이로 발생한  갈등사회를 화해 사회로 바꾸는 길잡이의 역할을 감당하겠습니다우리의 모든 이웃을 사랑으로 보듬어 섬김으로써 희망과 감사가 넘치는 생명 공동체를 세우겠습니다.

2021 11 22
한국교회 연합과 비전대회

 

 

<최성관 기자>

<저작권자ⓒ합동기독신문 & ikidok.com 무단전재-재배포금지. >
 
 
 
 

    합동기독신문 | 등록번호:서울,046796 | 등록일:2017.8.25 | 발행인:최성관 | 편집인:최성관 | 개인정보관리·청소년보호책임자:최성관

    서울특별시 서초구 효령로 305 강남종합상가(부속) 11402| 전화번호:(02)848-0108, 메일:merism@ikidok.com,

    합동기독신문의 기사 등 모든 컨텐츠에 대한 무단 전재·복사·배포를 금합니다. Copyright © 2017 합동기독신문 All rights reserved.  

     

                   

합동기독신문의 모든 콘텐트(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무단 전제·복사·배포 등을 금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