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제목 【최성관의 버킷리스트】“21단 자전거로 서울에서 제주도까지”②
보내는분 이메일
받는분 이메일

【최성관의 버킷리스트】“21단 자전거로 서울에서 제주도까지”②

아산에서 보령까지
기사입력 2021.11.06 14:48
댓글 0
  • 카카오 스토리로 보내기
  • 네이버 밴드로 보내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 플러스로 보내기
  • 기사내용 프린트
  • 기사내용 메일로 보내기
  • 기사 스크랩
  • 기사 내용 글자 크게
  • 기사 내용 글자 작게

2009년 9월 15일이다아침은 모텔에서 해결하고 오전 8시 30분경에 충남 아산에서 하룻밤을 보내고 21번 국도를 따라 예산으로 향했다예산까지는 20km한국폴리텍대학 아산캠퍼스와 도고온천역을 지나 넓은 들을 달렸다.

 합동SDC12609.JPG

 

합동SDC12614.JPG

 

합동SDC12617.JPG

 

합동SDC12618.JPG

 

합동SDC12619.JPG

 

합동SDC12620.JPG

 

합동SDC12621.JPG


합동SDC12623.JPG

 

그런데 간양사거리에서 길을 잃었다예산을 거쳐 홍성으로 가야 하는데 왜 32번 국도공주로 가는 길에 내 마음이 흔들렸다어디로 가야하지지도를 펴 생각하기를, 32번 국도는 짝수 길이다짝수 길은 남북도로가 아니라 동서도로이다이 길을 따라가면 동남쪽으로 가고 결국 동해바다가 아니면 부산이 종착지다. 32번 국도로 가다보면 호남의 넓고 평평한 길이 아닌 태백산맥을 타야하지 않는가.

 합동SDC12624.JPG

 

합동SDC12628.JPG

 

합동SDC12629.JPG

 

합동SDC12630.JPG

 

합동SDC12631.JPG

 

합동SDC12632.JPG


 

예산에 들어서자, 저 멀리서 나를 바라보는 따가운 시선을 느꼈다예산군에서 홍보용으로 심어놓은 사과나무를 지키는 지킴이였다내가 그녀를 의식하자그때부터 그녀는 자전거를 끌고 다니는 내가그 거리를 떠날 때까지 졸졸 따라다니면서 사과에 손대지 마세요라고 말했다나는 그때그녀의 말을 기억하며 제주도 서귀포 귤 밭에서 거리로 떨어진 귤 하나도 손을 대지 않았다.

 

예산에서의 짧은 고민을 끝내고 21번 국도를 선택해서 홍성으로 향했다예산의 오가슈퍼를 운영하는 모녀에게서 음료수를 구입하고가나안농원에서 사과를 구입해서 택배로 선물했다(그런데 누구에게 선물했는지 기억이 나지 않는다).

 합동SDC12633.JPG

 

합동SDC12634.JPG

 

합동SDC12635.JPG

 

합동SDC12637.JPG

 

합동SDC12638.JPG

 

합동SDC12640.JPG

 

합동SDC12641.JPG

 

합동SDC12642.JPG

 

예산을 떠나 홍성군 홍북면매봉산 한줄기 고개인 충서로를 힘겹게 넘어갔지만 결국 화양삼거리 버스정류장에 쓰러져 휴식을 취했다꿀맛 같은 짧았던 낮잠을 끝내고 길을 재촉해서 홍성시장에서 백반으로 점심을 해결했다.

 합동SDC12646.JPG

 

합동SDC12648.JPG

 

합동SDC12651.JPG

 

합동SDC12652.JPG

 

합동SDC12656.JPG

 

합동SDC12661.JPG

 

합동SDC12662.JPG

 

홍성에도 한국폴리텍대학 캠퍼스가 있었다그리고 예전에 몇 번 방문했던 예장합신의 홍광교회가 있었다홍광교회는 마온교차로를 지나면 보이는데홍세기 목사가 담임하고 있었다갈 계획은 없었지만 21번 국도변에 홍광교회가 있어서 잠시 들렀다.

 

내가 예장합신의 서대문성지교회에서 92년 윤미래와 결혼을 했는데서대문성지교회 최채운 목사와 홍광교회 홍세기 목사와 합동신학교 동기이다그래서 자연스럽게 홍광교회를 방문했고홍세기 목사와도 교제할 수 있었다잠시 인사를 드리고 교회를 나설 때홍 목사께서 자전거 여행에 사용하라며 5만 원을 쥐어주셨다안타까운 것은 내가 홍광교회를 다녀간 지 얼마 되지 않아서 홍 목사께서 지병으로 젊은 나이에 소천하셨다(대략 50대 중반으로 기억한다).

합동SDC12663.JPG

 

합동SDC12664.JPG

 

합동SDC12669.JPG

 

합동SDC12670.JPG

 

합동SDC12673.JPG

 

합동SDC12674.JPG


 

합동SDC12675.JPG

 

합동SDC12678.JPG

 

합동SDC12680.JPG

 

홍광교회에서 나오면 신나는 내리막길로 보령과 서천으로 달렸다잠시 청소면으로 들어가서 청소큰길 대로변에 위치한 대흥슈퍼에서 잠시 휴식을 취했다내 자전거 여행은 시속 15km로 8시간하루에 100km를 넘지 않는 신선놀음으로 달렸다볼 것 다 보고쉴 것 다 쉬고먹을 것 다 먹고 다니는 그런 자전거 여행이었다.

 

그런데 운동화가 아닌 여름용 신발이 닳고 있는 것을 발견했지만 별 대수롭지 않게 넘겼다그러나 결국 이 신발은 무안시장에서 운동화로 갈아 실어야 했다그런데 뾰족한 운동화로 잘못 선택해서 발가락에 무리를 주어 다리를 절기에 이르렀다결국 제주도 표선해수욕장 인근 한의원에서 침을 맞고 치료를 받아야 했다.

 합동SDC12687.JPG

 

합동SDC12689.JPG

 

합동SDC12693.JPG

 

합동SDC12702.JPG

 

합동SDC12712.JPG

 

합동SDC12713.JPG

 

합동SDC12714.JPG

 

합동SDC12715.JPG


 

청소면을 떠나 보령시 중앙로에 위치한 허브모텔에서 하룻밤을 보내기로 했다자전거를 모텔 방에 들여놓고샤워를 마치고 인근 동부시장 장터국밥식당에서 백반으로 저녁을 해결했다늦은 저녁인지라 식당에도 식구들이 모여 늦은 저녁을 해결하고 있었다.    

합동SDC12720.JPG

 

합동SDC12721.JPG

 

합동SDC12725.JPG

 

합동SDC12729.JPG

 

합동SDC12730.JPG

 

합동SDC12733.JPG

 

합동SDC12734.JPG

 

그런대 사진은 누가 찍었을까요?


<저작권자ⓒ합동기독신문 & ikidok.com 무단전재-재배포금지. >
 
 
 
 

    합동기독신문 | 등록번호:서울,046796 | 등록일:2017.8.25 | 발행인:최성관 | 편집인:최성관 | 개인정보관리·청소년보호책임자:최성관

    서울특별시 서초구 효령로 305 강남종합상가(부속) 11402| 전화번호:(02)848-0108, 메일:merism@ikidok.com,

    합동기독신문의 기사 등 모든 컨텐츠에 대한 무단 전재·복사·배포를 금합니다. Copyright © 2017 합동기독신문 All rights reserved.  

     

                   

합동기독신문의 모든 콘텐트(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무단 전제·복사·배포 등을 금합니다.